컴퓨터/사용기2014.03.16 11:30

펠로우즈에서 출시한 마우스패드 CRC 91758 모델.


(출처:http://www.fellowes.co.kr/index.asp?Page=1&module=Board&action=SiteBoard&sMode=VIEW_FORM&iBrdNo=17&iBrdContNo=32&sBrdContRe=0&sSearchField=&sSearchValue=)


정가 16000원. 생긴 것도 좋고 펠로우즈라는 브랜드 밸류도 있어서 두개를 구입해서 집과 회사에서 썼다.

손목 올려놓는 곳이 메모리폼이고, 바닥이 고무로 되어있어 유리면에는 아주 잘 붙어있어 만족도가 높았다.


 그런데 6개월정도 쓰다보니 문제가 생겼다.

왼쪽 오른쪽 모두 똑같은 펠로우즈 CRC 91758 제품이다.

오른쪽 마우스패드를 잘보면 하나의 언덕(?)이 생겨서, 패드의 가운데 부분은 못쓰게 됐다.

왼쪽 마우스패드는 아무런 문제가 없어보일지도 모른다.

그러나 위 사진에서처럼 평면에서 보면, 배가 볼록한게 보인다. 배터리도 아니고. 살때부터 이랬던게 아니라
어느날 이상해서 살펴보니 이렇게 되어있더라는..
덕분에 정상적인 마우스패드로의 사용은 불가능하게 됐다.

추가로, 마우스패드 위의 때낀 것같이 보이는 검은 점들은 먼지나 때가 아니라, 
마우스의 밑에 부드럽게 움직이라고 붙어있는 고무(마우스 서퍼)가 마우스패드 면의 까끌까끌한 부분에 긁혀 붙은 것이다.
고무덕분에 마우스 움직임이 부드러운건데, 이 마우스패드 위에 놓고 계속 쓰다보면 마우스 서퍼가 다 닳아 없어질 것같은 과장됐지만 불길한 마음도 든다.


극악의 고온이나 저온에서의 환경에서 사용한 것도 아니고 그냥 집의 방에서, 회사 실내에서 사용하던건데, 
그리고 둘중 하나만 문제가 생기면 그러려니 하는데,
내가 샀던 두개 모두 이러니까 이 제품
에 문제가 있는게 아닌가 싶은 생각이 든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해킨2011.12.29 11:59

준비물: USB 8GB짜리 1개, 윈도우7 설치 USB

0. BIOS는 무조건 Discrete로 설정. (앞으로 변경할 일 없음)
1. www.tonymacx86.com 에서 UniBeast 다운
2. '디스크 유틸리티'에서 Mac OS X Lion 설치 디스크가 만들어질 USB를 선택 후 맥 저널링(Extended)로 파티션.
3. 맥에서, DMG파일을 MBR 패치
  1) '디스크 유틸리티'에서 BaseSystem.DMG '변환'
  2) http://blog.nawcom.com/Lion_OSInstall_GM.tar.bz2 여기서 파일을 다운받아서, BaseSystem.DMG에 있는 System 폴더를 교체.
  3) BaseSystem.DMG 마운트.
  4) UniBeast 1.0.0을 실행, 계속->계속->계속->동의 하고 빈 USB 선택, 1,3번 옵션을 체크한 후 약 15분정도 대기.
4. '재부팅'
5. UniBeast USB로 부팅.
6. '디스크 유틸리티'에서 파티션 나누기.
7. 160GB SSD를 50GB/60GB/40GB (맥 저널링(Extended)/ FAT/ 여유 공간)
8. 설치 말고 '재부팅'. (참고: BIOS 리셋되어있을테니 부팅 순서 변경해줘야함)
9. 윈도우를 FAT 파티션에 설치, 재부팅.
10. 라이온 설치 USB를 꼽고 라이온을 설치.
11. MultiBeast 4.2에서 Bootloaders와 Miscellaneous를 선택 후 설치.
12. EDID를 설정 (/S/L/Displays/Overrides/ 에 DisplayVendorId-7~ 를 overwrite)
13. /Extra 폴더 만들고 거기에 org.chameleon.Boot.plist 작성
  1) GraphicsEnabler = Yes, AtiConfig=Hoolock
14. 시스템 환경설정=> 공유=>원격 관리를 체크하고 IP를 적어놓기.
15. 재부팅.
16. 성공 화면 본 후에 멀티비스트에서 VoodooHDA 설치.

유의사항:
- 부팅 전에 HDMI 포트에 모니터를 꼽아놓는다. 미러링은 꺼져있어야한다.
- 라이온 안에서 HDMI 포트에 모니터를 꼽지 않는다. 미러링이 자동으로 켜지기 때문이다.
- AtiConfig는 손대지 않는다.

커널 패닉시:
- USB를 다 뽑고 난 후 다시 시도한다.
- 그래도 안되면 -v 옵션으로 부팅하고, kexts cache를 clear한다.
- 그래도 안되면 UniBeast USB를 꼽고 가장 마지막에 저질러놓은 것부터 복구시켜본다.

화면이 안나올 시:
- 미리 열어놓은 VNC로 원격으로 접속해본다.
- 원인은 EDID 문제이거나, 해상도 문제이다. 해상도를 최대 해상도로 변경하면 나오는 경우가 있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해킨2011.12.28 20:32
방법1 :
윈도우7에서 직접 레지스트리를 수정한다.

[HKEY_LOCAL_MACHINE\SYSTEM\CurrentControlSet\Control\TimeZoneInformation]
"RealTimeIsUniversal"=dword:00000001
없으면 DWORD 32비트 추가하면 됨.

방법2:
윈도우에 AppleTime.exe를 설치한다.

http://x86osx.com/bbs/view.php?id=pds&page=4&sn1=&divpage=1&category=6&sn=off&ss=on&sc=on&select_arrange=reg_update&desc=desc&no=3235

여기서 TimeFix.zip 다운받고,
AppleTime.exe ===> /Windows/System32 에 복사.
ServiceManager.exe 실행, AppleTime.exe를 서비스로 등록.

방법3:
맥에서, 서울에서 다른 지역으로 시간대를 바꾼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해킨2011.12.28 10:17
모니터
외장 모니터를 사용하고 싶을 때 : AtiConfig = Hoolock
EDID는 수정 안해도 된다.

그런데...노트북으로 부팅 후 Dell U2311H 모니터를 꼽으니 해상도 조절이 안되었다.
결국 EDID 수정..
1일차에 올려놓았던 DisplayProductID-717 을 다운받아 overwrite 해야한다.

소리
ALC269 용 KEXT가 필요하다.
kexts.com 에서 ALC269 검색해서 라이온 용으로 2개정도 받아봤는데 kernel panic 아니면 소리 안남...
=> MultiBeast에서 prefpane 설치안하는 최신 버전으로 설치하면 소리+마이크가 된다.


Chimera 설정

Chameleon 시절 어느때부터인가 변했다.
/Library/System/Preferences/SystemConfiguration에 있는 com.apple.Boot.plist 를 직접 수정하지 않고
/Extra 에 org.chameleon.Boot.plist를 만들어줘야한다.
양식은 똑같다.


자동 부팅 설정을 위해

<key>Timeout</key>
<string>1</string>
<key>Default Partition</key>
<string>hd(0,2)</string>

을 추가했다.


기타
- 부팅 시에는 USB에 꼽혀있는 주변기기는 모두 빼놓는게 좋다. 가끔씩 USB 때문에 Kernel Panic이 난다.

- Kext 설치를 위해 Kext Wizard를 다운받아 사용했다.

- 라이온에서는 스크롤이 거꾸로 되는데, 이 문제는 Scroll Reverser를 사용하면 해결된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2011.12.27 21:27


IPTime 홈페이지에 가보니 아직도 10.6 드라이버밖에 없어서,
직접 구했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해킨2011.12.27 18:46

스노우 레오파드를 잘 쓰고 있었는데, 새로운 마음으로 개발을 시작하기 위해, SSD를 싹 다 밀고 다시 깔기로 마음먹었다.

현재 최신 버전은 라이온 10.7.2 (11CJ74).

www.tonymacx86.com 에 가보니 UniBeast 1.0.0 이 출시되어 더이상 iBoot가 필요하지 않게 되었다.
즉, 이제 더이상 CD가 필요없고, USB만으로 모든 설치가 가능해졌다.

*참고로 기본적으로 Mac이 필요하다. VMWare로 설치하든가, SL을 먼저 설치하든가 해야한다.
*아래 설명에서 리테일 DVD 파일은 Lion.DMG로 통일하겠다.

0. 외장그래픽만 사용하기 위해 Discrete로 설정.

1. DMG 파일에 MBR패치를 한다.
  1) Lion.DMG 파일이 읽기 전용으로 되어있기 때문에 '디스크 유틸리티' 에서 '변환'을 선택 후 DMG파일을 선택한다.
('디스크 유틸리티'는 어플리케이션 => 시스템 도구(맞나...)에 있다. 모르겠다면 Spotlight 에서 'disk utility' 를 치자.)
옵션을 '읽기/쓰기'로 변경 후 '변환'한다.

  2) DMG 를 Load해보면 BaseSystem.DMG가 또 있는데, 이를 바탕화면으로 복사한 후 다시 변환해야 한다.
BaseSystem.DMG가 숨김파일이라 DMG파일이 선택이 안될수도 있는데, 그렇다면 파일을 더블클릭한 후 Mount를 하면
디스크 유틸리티의 왼쪽 창에 BaseSystem.DMG가 보인다. 이를 클릭하면 '변환' 아이콘이 활성화된다. 1)과 같이 변환해주면 Hidden 속성이 풀리고 바탕화면에 생성이 된다.

  3) http://blog.nawcom.com/Lion_OSInstall_GM.tar.bz2 여기서 파일을 다운받아서, BaseSystem.DMG에 있는 System 폴더를 교체한다. 실제로 변경되는 파일은 2개다.

  4) Lion.DMG에 있던 BaseSystem.DMG를 2)에서 변환한 BaseSystem.DMG로 변경해야한다.
원래 BaseSystem.DMG가 압축된 상태였는데, 변환된 BaseSystem.DMG는 1.3기가로 Lion.DMG에 넣으려면 용량이 커서 안들어간다. 따라서 디스크 유틸리티에서 다시 변환해줘야 한다. 이번엔 '읽기/쓰기' 대신 '압축'으로 하면 약 470메가 정도의 크기로 변환이 되는데, 이 변환된 파일을 Lion.DMG로 복사해주면 된다.

  5) UniBeast 1.0.0을 실행해서, 계속->계속->계속->동의 하고 1,3번 옵션을 체크한 후 약 15분정도 기다린다. 처음엔 엄청 빨리 되는데, 약 1분 남았다고 해놓고는 15분 정도 기다려야한다;;

2. 재부팅한다. (Bios 셋업에서 부팅 순서 유의)
USB는 여전히 꼽혀있어야 한다. Chimera 부트로더 메뉴에서 USB를 선택하고, 계속을 누른다.
설치 화면이 나오는데, 디스크 유틸리티에서 파티션을 나눠야 한다.
160GB SSD를 50GB/60GB/40GB로 나누고 맥 저널링(Extended), FAT, 여유 공간으로 줬다.
파티션 설정이 끝나면 설치를 중단하고 재부팅한다.(이후 순서는 SL과 동일하다)

3. 윈도우를 설치하고, 재부팅, 라이온 설치 USB를 꼽고 라이온을 설치한다.

4. MultiBeast 4.2에서 Bootloaders와 Miscellaneous를 선택한다. 그리고, 미리 EDID를 설정하자.
내부 LCD용, Dell U2311용 EDID:


EDID는 모든 모니터가 다 다를 수 있으므로 EDID 추출기를 사용해서 직접 수정하길 권한다.


4. 설정 완료 후, 재부팅.

5. GraphicsEnabler=y 하면.. 다음과 같은 화면이 나온다.


참 쉽죠잉.
10.6 과 순서는 변한게 없다. 오히려 USB로 하는게 가능해져서 편해졌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2011.12.24 01:25

여러 곳이 있으나,

http://www.speedtest.net

개인적으로는 여기가 가장 좋다.
국내 인터넷 속도측정 사이트는 ActiveX 설치가 필수인데,
간단하게 Ping, Download, Upload만 필요하다면 딱인듯 하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사용기2011.08.10 00:29

아......마소 무선 데스크탑 800.........
쓰다가 너무 오타가 많이 나서 더이상 그 스트레스를 참고 쓸 수 없었다.
어떻게 그런 제품이 다나와 순위 상위권이지??

아버지의 MK260과 교체...

훨씬 낫다.

키보드.
키감이 이 녀석도 좋은건 아닌데, 최소한 '내가 옳은 키를 눌렀구나' 라는 생각이 들게 해주는 키감.
확실히 줄어든 오타.
마소 800의 그 눌린듯 만듯 밍기적거리는 키감에서 해방이다.

마우스는 뭐 그저 그렇다.
코딩하면서 키보드보다 마우스를 더 많이 쓸일이 있을까?
클릭감이 나쁘지도 않고.
센서가 왼쪽으로 쏠려있고 베터리가 한개 들어가서 가벼운 감은 있는데
못쓸 정도는 아니다.

Receiver 문제도 없다. 큼직하니 어떤 입력이든 다 받아줄 기세이다.

마소 800은 쓴지 몇개월이나 됐다고 키 입력 중간에 연속으로 두번 눌리는 증상이 있었다.
(예를 들면 ㄹ을 쳤는데 컴퓨터가 잠시 busy상태이면 ㄹㄹㄹ이렇게 나온다거나..)

참고로 ,
무선 MK260은 키보드 K260 + 마우스 M210로 구성되어있으며
최근에 나온 무선 로지텍 무선 키보드 K270 (단품)과는
쳐보지 않아 키감은 비교할 수 없으나 레이아웃은 똑같고, On-off 버튼이 새로 생겼다는 점이 다르다.
또 K270은 unifying receiver 라는 것.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리눅스2011.07.27 23:13
우분투를 처음 설치하면 respository 주소가 kr.archieve.ubuntu.com으로 되어있는데, 가끔씩 우분투 서버가 죽을 때가 있다.
소프트웨어를 설치하려 하면 Forbidden 이라고 나오거나... 아예 반응이 없거나.
이럴땐 그냥 ftp.daum.net 으로 바꾸는 편이 속편하다. 빠르고, 서버가 죽은 것을 본 적이 없다.

방법:

/etc/apt/sources.list 수정,
kr.archive.ubuntu.com 을 모두 ftp.daum.net으로 바꿔준다.
신고
Posted by whitemetal
컴퓨터2011.07.27 14:32

(http://www.gmdata.co.kr/bbs/gm_pds/1811)

외장하드에 있던 자료가 어느순간부터 오류가 나기 시작했다.
사용하던 외장하드는 노트북에서 떼어낸 Western Digital Scorpio Blue WD5000BEVT(500기가).
딸깍 딸깍 하는 파킹 소리가 계속 나서 SSD 로 바꾸기 전까지 무척 거슬렸던 녀석이다.
(이래서 시게이트를 개인적으로 좋아한다... 퀀텀 이후 시게이트 하드만 10년째 사용중, 문제는 한번도 없었다)
디스크 검사를 실행했지만 오류는 없고... 아무래도 배드섹터 검사가 필요한 상황.

파일을 받고 실행하면 설치 필요없이 바로 실행.

프로그램 실행 직후 화면. 오른쪽에 나오는 기능들을 클릭하지 말고 그냥 '다음'을 누르면 된다. 급한 성격에 마구 눌러봐도 아무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여러가지 기능이 있는데, HDD 정보보기, SMART 기능 등등 여러 유용한 기능들을 가벼운 이 프로그램 하나로 사용할 수 있다.
디스크 배드섹터 검사를 위해 처음 옵션 선택. 이후 나오는 화면에서 부분/전체를 선택 후 검사하면 된다.

위의 창이 나왔을 때, 자동으로 검사를 시작하지 않고 오른쪽에 '검사'라는 버튼을 눌러줘야 검사를 시작한다.
오류알림 밑에 JPG 나 BMP 버튼을 누르면 위와 같은 진행화면이 캡춰, 저장된다.

윈도우에서 기본으로 제공하는 디스크 검사 도구로도 베드섹터를 검사할 수 있지만, 진행상황을 시각적으로 보고 싶기 때문에 가벼운 이 프로그램을 쓰게 된다.  예전 도스시절 Norton Utilities를 사용하면서 비슷한 화면을 자주 봤었기에 도스시절 향수도 불러일으킨다. (Defragmentation 기능을 사용할 때는 차곡차곡 정리하는 모습을 처음부터 끝까지 지켜보기만 해도 좋았었던 기억이..)

디스크 검사 도구와 달리 디스크를 lock하지 않아서 검사 중에도 디스크 안에 있는 프로그램들을 실행하거나 수정할 수 있다. 하지만 디스크 검사 중에는 검사중인 디스크를 방해하지 않는 것이 좋다.

아직 4시간이나 남았다고 하니까... 코딩좀 하고 와야겠군.
신고
Posted by whitemetal